[경고 : 염장주의] 피곤한 하루의 활력소..

|

인도에 온 후, 매일 똑같이 아침에 출근하고, 밤에 퇴근하고..

호텔에서 또 일하고..

이렇게 살길 언 4주째..

출장때마다 느끼지만, 출장 기간 한달이 되어갈 즈음엔 항상 까칠하거나, 몸이 안좋거나 한다.

이번 출장도 역시 슬슬 몸이 안좋고(여기도 겨울로 슬슬 접어들기 때문이기도 하다.. )

두통은 심해지며, 일은 안되는데 시간은 부족하니 두통도 생기고 소화도 안되고..

전형적인 출장 말기(?) 증세다.


오늘도 역시, 되네 마네 인도 엔지니어들과 싸우고 피곤하게 호텔에 왔는데....


(두 둥~)








이것은 한국으로부터의 소포... @.@


그렇다. 이건 바로 고국에서 선자씨가 보낸 소포다. ㅜ.ㅜ

가뜩이나 힘들고 피곤할 즈음 날라온 소포로 인해, 피곤은 날라가고... ㅋㅋㅋ

더군다나 내용물은 바로...


(두두둥~)






내가 가장 좋아한다는 엄마손 파이 ㅠ.ㅠ

서비스로 마가레트까지.. 흑...



이것이 바로, 선자씨를 사랑할 수 밖에 없는 이유라고나 할까... 음훼훼훼...

선자씨 땡큐, 알랴뷰... ㅜ.ㅜ



ps) 자주 찾아 오시는 동수성을 비롯한 솔로분들께 심심한 사과의 말씀드립니다.

그래도 꼭 포스팅해야 했음을 양지해 주셨음 합니다. (--) (__) (^^);


Trackback 0 And Comment 9
  1. 선자씨 2006.10.27 07:55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ㅋㅋ 이런 거 왜 올렸3 쑥쓰~
    ㅋㅋ 박스로고를 가려주는 저럼 센스 좋아~!
    이제 오빠 올날이 점점 다가오고 있엉... 와~아~~아~~~~~~~~~~~!!
    그런데 오빠 메일 다 깨졌던데.. KE646편이야? 15:00 도착?

    • Favicon of https://ryan.tistory.com BlogIcon ryan 2006.10.27 14:18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ㅋㅋㅋ

      너무 고마워서 자랑삼아 올렸지롱..

      그리고 메일이 다 깨졌어? 흠..

      다른 언어로 세팅됐다분데..

      암튼.. 다시 써줄게. ㅋㅋ

      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      비행편명: KE 656 KOREAN AIR

      출발지 MUMBAI (MUMBAI AIRPORT)
      출발시간 2006년 11월 4일(토) 04:30

      도착지 SEOUL (INCHEON AIRPORT)
      도착시간 2006년 11월 4일(토) 15:05

      기종 AIRBUS 330-300 거리 3500 마일
      비행시간 7시간 5분
      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  2. Искра 2006.10.27 10:43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어허허.. 이젠 엑박으로 보인다네~~ 글도 안보인다네~~ -_-;

    에쒸..-_-..

    • Favicon of https://ryan.tistory.com BlogIcon ryan 2006.10.27 14:15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^^;;;

      댓글 감추기, 펼치기 처럼..

      포스트도 감추기, 펼치기가 있었으면 좋겠어요.. ㅋㅋ

      그럼 그냥 제로보드인가..?

  3. 미니미니 2006.11.01 13:34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이부장님.. 인도에 오래 계시네요..
    우와~~
    여친 아주 훌륭하십니다..
    세상 부러울게 없으실듯..

    • Favicon of http://ryan.tistory.com BlogIcon ryan 2006.11.01 20:06 address edit & del

      ㅋㅋ 그러게용..

      3주 계획하고 온건데.. 길어지네요.. 쩝

      외모는 점점 인도사람 닮아가고.. ㅡ.ㅜ

      ㅋㅋㅋ

  4. bbibbo 2006.11.14 01:58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흠... 나에겐 심~~히! 반성의 시간이당~ ㅋㅋㅋ~
    하~ 조뇨석들을 담을 때의 손길이 얼마나 따스했을꼬~~~~ ^^

    • Favicon of https://gpg.tistory.com BlogIcon 처음처럼 2006.11.15 00:18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삼순버젼도 이해가 안되고,
      반성의 시간도 이해가 안되고,

      무늬 대사가 이상해졌어 -_-a
      반성의 시간은 남친한테 잘 못해줬다고 하는 소리인거냐?

      이상해.. 무늬 아닌거 같애.. 너 알콜 떨어졌냐? 함 먹어야 하는거냐?

    • Favicon of http://ryan.tistory.com BlogIcon ryan 2006.11.15 00:24 address edit & del

      글게 무늬랑 술먹은지도 꽤됐다.

      언제 함 봐야지.. 쩝..